[질병관리청] 일본에서 연쇄상구균 독성쇼크증후군(STSS) 환자 증가, 고위험군 증상발생 시 신속한 치료 필요

국외
필요한 자료를 다운로드 하실 수 있습니다.

[질병관리청] 일본에서 연쇄상구균 독성쇼크증후군(STSS) 환자 증가, 고위험군 증상발생 시 신속한 치료 필요

관리자 0 140

일본에서 연쇄상구균 독성쇼크증후군(Streptococcal Toxic Shock Syndrome, STSS)환자 증가.

    2023년 총 941명으로 역대 최다 환자 발생, 20242월말까지 총 414건이 발생하는 등 증가세 지속

 

  ○ 연쇄상구균 독성쇼크증후군(Streptococcal Toxic Shock Syndrome)은 국내에서는 법정감염병으로 분류하지는 않으나,

      △성홍열* 합병증 환자 전수 역학조사 및 급성 호흡기 환자 병원체 감시사업(실험실 병원체 표본감시, AriNet)을 통해 감시체계를 운영 중

     * STSS는 성홍열과 동일한 원인균(A형 연쇄상구균, GAS)의 감염으로 발생

 

  ○ STSS는 사람 간 접촉을 통한 전파가 드물며(CDC) 동일원인균으로 감염될 수 있는 성홍열의 국내 발생이

      코로나19 유행 이전 대비 매우 낮은 점 등을 고려할 때 국내 유행 가능성은 낮을 것으로 평가

 

  ○ 고위험군*에서 고열, 발진, 저혈압, 심각한 근육통, 상처부위 발적, 부종 등 의심증상이 발생하는 경우 신속한 의료기관 진료 권고

     * 65세이상 고령층, 최근 수술을 받아서 상처가 있는 경우, 노출되는 상처가 발생할 수 있는 바이러스 감염(수두 등), 알코올 의존증, 당뇨병 환자 등

 

  ○ 해외여행객은 과도한 불안과 우려보다는 손씻기, 기침예절 등 감염예방수칙을 준수하는 것이 필요



원문출처 Link

배너 이미지출처 : 일본 보건부 및 국립감염병연구소, 주간감염병보고서(Infectious Disease Weekly Report, IDWR), 질병관리청 보도참고자료